마술가게

아저씨... 본문

음악

아저씨...

비회원 2007. 2. 11. 16:42

마술가게가 아저씨가 되어간다는 증거는 곳곳에서 찾을수 있다.

하지만 스스로 가슴 깊이 느끼게 되는 순간을 의외의 곳에서 발견했다.

굿바이 솔로에서 들었던 태진아의 동반자에 중독되고

비열한 거리에서 들었던 강진의 땡벌에 중독되고

우연히 듣게된 장윤정의 이따,이따요에서 헤어나지 못하는 나자신을 보고서 '아!저!씨!'라는 단어를 떠올린 것은 어려운 일이 아니었다.



과연 나는 이제 부인할수 없는 아!저!씨! 란 말인가 ㅜ.ㅜ


(3곡의 노래가 들어 있습니다)

'음악' 카테고리의 다른 글

스웨덴성가 Blott En Dag  (1) 2007.08.04
시편 40  (2) 2007.05.17
아저씨...  (10) 2007.02.11
이승철  (5) 2006.11.16
Roger Wagner Chorale  (3) 2006.11.12
형님인 태양과 누님인 달(Fratello sole,sorella luna-Claudio Baglioni)  (2) 2006.11.10
1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