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술가게

너는 죄를 용서받았다 본문

사는이야기

너는 죄를 용서받았다

마술가게 MagicCafe 2021. 7. 4. 10:24
반응형

사람들이 어떤 중풍 병자를 평상에 뉘어 그분께 데려왔다. 예수님께서 그들의 믿음을 보시고 중풍 병자에게 말씀하셨다. “얘야, 용기를 내어라. 너는 죄를 용서받았다.” (마태 9:2)

아픈 사람에게 죄를 용서받았다니....당신의 병은 이제 다 나았습니다.라고 해주어야 하는 것 아닌가? 싶지만 예수님은 그저 네 죄는 용서를 받았으니 용기를 내라고 합니다.

생로병사는 섭리랄까요. 어찌하기 힘든 것입니다. 예수님께 치유를 받은 사람이 죽지 않았다거나 한 일은 없습니다.

결국 다 죽습니다.

그러나 중풍이라는 병은 어느날 갑작기 날벼락처럼 오기때문에 당시 사람들은 수군거렸을 겁니다.

하느님께 벌을 받은 거라고....

몸도 불편하지만 마음은 더더욱 힘들었을겁니다. 왜 나에게 이렇게 가혹하느냐고

예수님의 그들의 믿음을 보시고 이야기합니다. 아마 믿음이 부족했다면 무슨 이상한 소리를 하는거야 했겠죠.

"용기를 내어라. 너는 죄를 용서받았다.”

우리는 사라면서 많은 잘못을 하고 나조차도 이해하지 못하는 일들을 하기도 합니다.

후회도 많이 할것이구요.

그러나 이제 용서 받았으니 다시 시작해라. 이전의 일은 마음에 담아두지 않아도 된다.

지난 일들로 너를 자책하지 말고 새롭게 시작해라.

” 그런 다음 중풍 병자에게 말씀하셨다. “일어나 네 평상을 가지고 집으로 돌아가거라.” 그러자 그는 일어나 집으로 갔다. (마태 9:6,7)

 

반응형

'사는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도전성 사교성 수용성 신중성 간의 관계 해석  (0) 2021.07.11
쌍방울 레이더스  (0) 2021.07.04
너는 죄를 용서받았다  (0) 2021.07.04
Urbi et Orbi  (0) 2021.04.05
국가보안법  (0) 2020.03.16
대침묵  (0) 2020.03.16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