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술가게

청년들도 정의를 이야기하지 않는 사회 본문

사는이야기

청년들도 정의를 이야기하지 않는 사회

비회원 2008.07.07 08:13


아..요즘 20대는 정말....무슨 생각으로 사는지 원...
그사람들에게 학력고사 한번 치러 보라고 하고 싶네요.
맨난 저주의 몇년생하는데...학력고사 한번 봐보면 얼마나 축복의 몇년생인지 알게 될겁니다.


'사는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프란치스꼬의 축복  (0) 2008.07.15
오늘은 보나벤뚜라 축일입니다.  (0) 2008.07.15
청년들도 정의를 이야기하지 않는 사회  (0) 2008.07.07
달라진 인천공항 편의시설  (1) 2008.06.20
5년전 조선일보 칼럼  (0) 2008.06.18
삶의 억울함  (0) 2008.06.17
0 Comments
댓글쓰기 폼